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목포상공회의소

지역경제동향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전남도, 광주 부산 경남에 남해안 상생발전협의회 구성 제안
작성자 박희영 작성일 2018.07.18

광주·전남, 부산·경남 등 남해안 광역자치단체가 산업과 관광, 교통 등 남해안권 연계발전에 관한 사항을 협의하기 위한 ‘남해안 상생발전협의회’(가칭) 구성이 추진된다. 

17일 전남도에 따르면 도는 최근 광주시, 부산시, 경남도에 협의회 구성을 제안했다. 

상생협의회는 전남과 부산, 광주와 경남 등 4개 시·도지사를 공동 위원장으로 시·도 기획조정실장과 실·국장을 위원으로 구성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김영록 전남지사는 후보 시절이던 지난 5월 당시 오거돈 부산시장 후보, 김경수 경남지사 후보와 상생 협약을 체결했다. 

이 과정에서 상생발전협의회 구성 및 7개 협력과제가 채택됐다.  

구체적으로 △남해안 해안관광도로·고속철도 조기 개통 △남해안 해양관광벨트 구축 △(가칭) 동서상생발전협의회 구성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공동 유치 △남해안 광역경제권 구축 △남해안 정책개발 공동 연구 △지방분권 국정회의 설치 노력 등이다.  

협약 당사자들이 모두 당선돼 영호남 광역 협의체 구성의 공감대는 이미 이뤄진 상황이다.

다만 부산시 측은 동남권 공동협력기구 설치를 주요 내용으로 한 동남권(부울경) 상생 협약을 안정적으로 실천하는 게 우선이라는 의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구체적인 성과에 필요한 논의는 다소 지연될 것으로 보인다. 

전남도는 애초 8월까지 협력과제를 발굴하고 9월 행정안전부 보고를 거쳐 10월 중 실무위원회와 본 회의 개최를 목표로 했다. 

김영록 전남지사는 이날 실·국장 정책회의에서 “가급적 빨리 협의체를 구성할 수 있도록 추진해달라”고 지시했다.

 

광남일보 5면  2018. 7. 18(수) 이현규 기자

이전글, 다음글
최종구 금융위원장 목포 등 산업 위기지역 금융지원 강화
전남도, 광주 부산 경남에 남해안 상생발전협의회 구성 제안
JB금융지주, 광주은행 잔여지분 100% 확보

목포상공회의소

(우)58754 전라남도 목포시 해안로173번길 29 (중동2가)

Copyright (c) 2017 mokpocci,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