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목포상공회의소

지역경제동향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영암 삼호일반산단, 뿌리산업특화단지 선정
작성자 박희영 작성일 2022.05.11

전남 영암군은 최근 산업부가 주관한 ‘2022년 뿌리산업특화단지 지원사업’에 영암 삼호일반산업단지(영암 삼호 뿌리산업 특화단지)가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뿌리산업은 눈에 보이지 않으나 제조업 근간을 이루는 14대 핵심 제조 공정 기술(주조·금형·소성가공·용접·표면처리·열처리 등)을 활용한 산업이다. 대표적으로 조선업이 이에 해당한다.

국가 제조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산업부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뿌리산업 특화단지를 지정하고, 지원사업 대상에 국비를 투입하고 있다.

지난해 6월 뿌리산업특화단지로 지정된 삼호일반산업단지는 대·중·소 상생형 모델로 현대삼호중공업과 66개 사내 협력사가 소재해 있다.

이 가운데 용접 42개사·표면처리 12개사 등 뿌리 기업이 집적화 된 곳이다. 특히, 올해 2월 뿌리산업특화단지 지원사업 추진을 위해 협동조합까지 설립됐다.

이에 따라, 영암 삼호일반산업단지는 노후화 되고 열악한 근로자 편의시설을 개선하기 위해 총 사업비 8억 3천만원(국비 4억2천·지방비 1억6억천·민간 2억5천)을 투입, 공동 휴게·편의시설 확충에 나선다.

앞서, 대형선박 조선업 특성상 옥외 작업이 대다수 인데 반해 휴게 및 편의시설이 낡고 부족해 시설 사용을 기피하고, 옥외 작업장서 휴식을 취하다 보니 안전사고 위험이 늘 상존해 있었다.

영암군과 삼호일반산업단지는 공동 편의시설이 확충되면 근로자 근무환경 개선과 안전사고 예방에 따른 산업 재해율이 감소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영암군 관계자는 “힘들고 열악한 작업환경 때문에 뿌리산업 고용 기피가 크지만, 지원사업을 발판으로 더 나은 근로환경을 조성해 지속적인 고용 창출을 돕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도일보 16면 2022. 5. 11(수) 조인권 기자

이전글, 다음글
내달부터 유류세 인하폭 30% -> 37%로.... 업계 '당일부터 즉시 인하'
영암 삼호일반산단, 뿌리산업특화단지 선정
해남 솔라시도 기업도시 활성화 청신호

목포상공회의소

(우)58754 전라남도 목포시 해안로173번길 29 (중동2가)

Copyright (c) 2017 mokpocci, All Right Reserved.